NEWSROOM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프라자 등장

2015. 12. 16. 07:00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안녕하세요. 불스원입니다!

나날이 발전하는 디테일링 문화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디테일러들을 만족시켜줄만한 셀프세차장이 아직 그리 많지 않지요. 20세기보다 21세기가 훨씬 익숙해진 지금에도 20세기의 모습을 간직한 셀프세차장이 많기 때문일 것입니다. 



  불스원프라자의 탄생


그래서 국내 최고를 넘어 세계 최고의 자동차관리용품회사를 꿈꾸는 불스원이 직접! 셀프세차장을 선보이기로 했습니다. 압도적인 크기, 편리한 시설 그리고 플러스 알파! 순서를 기다리다 후다닥 셀프세차만 끝내고 돌아가야 하는 그동안 셀프세차장은 이제 그만~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 셀프세차장, 불스원프라자를 만나보세요. 




  압도적인 크기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불스원프라자를 처음 방문하신 분이라면 우선 어마어마한 크기에 놀랄 것이라 확신합니다. 160평도 아닌 무려 1,600평 규모의 셀프세차장을 보는 순간 '자리가 없으면 어떡하지... 얼마나 기다려야 할까...' 하는 걱정은 말끔하게 사라질 것입니다.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약 30대 이상의 차량을 동시에 수용 가능한 크기에 효율적인 동선을 위해 적절하게 배치된 세차부스와 드라잉 공간은 한결 여유롭고 전문적인 셀프세차를 가능하게 할 것입니다.




  편리한 시설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불스원프라자에서는 동전과 RF카드를 모두 사용 가능하며 속이 다 시원해지는 수압의 고압분사기와 마치 생크림처럼 풍성한 거품이 나오는 솔은 기본이겠죠? 고작 이 정도라면 시작도 안 했을 것입니다.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구석구석 묵은 때까지 벗겨줄 폼건 세차는 물론 겨울철에 특히 필요한,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하부세차까지 가능하다는 사실! 설마 춥다고 겨우내 세차를 한 번도 안 하실 건 아니죠? 오히려 겨울에 더욱 꼼꼼한 세차가 중요합니다. 바닥이 얼어서 위험할 것 같다고요? 걱정하지 마세요. 불스원프라자는 세차부스 바닥에 열선이 있어서 얼음이 얼지 않아요. 세차도 좋지만 안전이 우선입니다.




  가족끼리 친구끼리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지금까지 셀프세차라고 하면 운전자 본인만 재밌고 같이 가는 친구, 연인, 가족은 심심할 수밖에 없는 그런 것이었을 텐데요. 이제부터의 셀프세차는 그렇지 않을 것입니다. 불스원프라자에서라면 따뜻하고 맛있는 커피는 물론 고기까지 구워 먹을 수 있습니다. 조만간 가족이나 친구가 먼저 세차하러 가자고 하는 날이 올지도 모르겠죠?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그 뿐 아니라, 디테일링이나 튜닝과 같이 각종 자동차 관리에 관심 있는 분들을 위해 불스원프라자 내의 세미나실에서 자동차 관리에 대한 강의를 비롯 각종 동호회 행사 역시 적극 지원할 예정입니다. 




  셀프세차장에서 튜닝까지?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자동차 튜닝에 관심 있는 분이라면 들어보셨을 그 이름, 덱스크루! 국내 자동차 튜닝 업계의 선두주자 덱스크루가 불스원과 함께 합니다. 일찍이 자동차 동호인들의 메카였던 일산에서 각각 디테일링과 튜닝을 이끌어 나가는 불스원과 덱스크루가 뭉쳤으니 이것이야말로 대박사건!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그리고 그런 장소에 자동차용품 또한 빠질 수는 없겠지요. 불스원프라자 한쪽에는 국내·외의 각종 자동차용품을 한데 모아놓은 건물이 따로 있는데요. 멀리서도 눈에 확 띄는 산뜻한 노란색이니 누구든 쉽게 발견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셀프세차장이 복합문화공간으로? 불스원오토플라자 등장


불스원프라자를 처음으로 소개하는 시간이라 큰 토막으로 나누어 4개의 매력포인트를 설명해드렸습니다. 대충 맛만 봤는데도 더 깊게 알고 싶은 끌림이 느껴지지 않나요? 앞으로 불스원프라자의 이 매력들을 하나하나 더욱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물론, 백문이 불여일견이라! 직접 방문하신다면 기다림의 시간이 훨씬 단축되겠죠.  


    찾아오시는 길





TAG

관련글

댓글 4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