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CAR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2015. 11. 12. 07:00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안녕하세요. 폴라패밀리 몽이입니다!

호불호가 극단적으로 갈리고 있는 2016스포티지 시승기를 2부로 이어가겠습니다. 지난 시간에 스포티지가 고통(?)받고 있는 가장 큰 원인, 디자인에 대해 알아보고 몽이의 생각도(사진보다 실물이 낫고, 볼수록 나쁘지 않습니다.) 말씀드렸었죠. 이번 시간엔 그런 2016스포티지의 내면을 살펴보려 합니다.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이날 몽이가 시승한 스포티지는 2.0모델입니다. 1.7모델에 비해 출력은 뛰어나나 아쉽게도 6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되어 있지요. 7단DCT가 나온 지 얼마나 됐다고 벌써 고물 취급받는 6단 자동변속기가 안쓰럽긴 합니다만, 기능적인 면에서 좀 떨어지는 게 사실이니까요. 투싼, i40, 아반떼 등에도 1.7디젤에만 7단DCT를 적용하는 것을 보면 태생적 한계 같은 게 있는 모양이니 그냥 받아들입니다.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요즘 디젤 차량들은 과거에 비해 상당히 조용하게 느껴집니다. 2016스포티지 역시 마찬가지였는데요. 특히 ISG 덕에 정차시 NVH(소음, 진동:noise, vibration, harshness)는 정말 옛날이야기가 되었습니다. 물론 ISG를 차치하더라도 이전 모델 스포티지R의 소음이 워낙 유명했기에 더욱 그렇게 느껴진 것도 있겠죠.

게다가 ISG와 함께 적용된 오토홀드는 신의 한수라고 생각이 될 정도로 굉장히 편합니다. 연비는 물론이거니와 편의성까지 좋아졌다고 할 수 있어요.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가속페달을 밟은 발에 힘을 주니 확실히 2.0리터급 엔진의 힘이 느껴집니다. 어지간히 과격한 주행을 하지 않는 이상 출력이 부족하다는 말은 나오지 않겠어요. 언덕길도 쭉-쭉- 잘 올라가며 멈춰야 할 땐 제때 잘 멈춥니다. 일단 자동차가 갖춰야 하는 기본기는 충분히 갖췄다는 얘기죠.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앞에서도 2.0모델에 적용된 6단 자동변속기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었는데요. 그 이유는 단순히 더 낮은 단수라서, 구형이라서가 아니라 7단DCT에 비해 변속감이 원활하지 않다는 점입니다. 꾸준하게 지적받던 6단 자동변속기의 느린 반응과 체결감은 이미 7단DCT의 맛을 알아버린 몽이에게 큰 아쉬움으로 다가왔어요. 변속 타이밍이 느리다는 것은 곧 승차감과 가속력 저하로 연결되고 또한 연비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입니다.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최근 출시되는 국산 차량들의 큰 특징이 과거의 오명을 벗기 위함인지 초고장력 강판을 50% 이상 사용했다는 것을 강조한다는 점입니다. 과연 그 말이 허언이 아닌 듯 140km/h 이상 고속주행에서의 안정감이 뛰어났습니다.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다만, 단단한 차체강성과는 달리 서스펜션이 상당히 무르게 세팅된 편이라 코너링은 그다지 좋았다고 말하기 어렵습니다. 물론 몽이가 항상 말씀드렸듯이 승차감은 몹시 주관적인 것이기 때문에 취향에 따라 선호하는 느낌일 수도 있겠지만 말입니다.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2016스포티지가 생김새로 그토록 놀림거리가 되었습니다만, 출시되고 2주만에 7000여 대 이상 팔렸다고 합니다. 현재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데, 이것은 스포티지의 실물이 정말 괜찮거나 혹은 외관을 차치하더라도 사야 될 만큼 속이 알차다는 것이겠죠. 뭐 어느 쪽이든 간에 미운오리새끼의 진심이 통했다는 느낌이라 괜스레 몽이가 다 뿌듯해집니다.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망둥이라고 생각했던 스포티지 슬슬 예뻐 보이지는 않나요?




별명도 많은 2016스포티지 시승기 2부 - 드림카스토리



TAG

관련글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