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ABOUT CAR

겨울철 교통사고의 주범, 블랙 아이스 제대로 알고 대처하자!

2019. 12. 26. 07:00

겨울철, 교통사고, 자동차사고, 블랙아이스, 안전운전

 

안녕하세요, 불스원입니다.
얼마 전 경북 상주~영천 고속도로 양방향 다중 추돌사고로 인해 4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일이 있었습니다. 경찰청에 따르면 도로 위 블랙 아이스(Black ice)가 이 사고의 주요 원인이었는데요. 겨울철 급격하게 떨어진 기온에 의해 아스팔트 도로 표면에 생긴 얇은 빙판, 일명 '블랙 아이스'는 눈에 잘 보이지 않기 때문에 매우 위험합니다. 오늘 불곰의 자동차일기에서는 운전자를 위협하는 블랙 아이스의 원인부터 대처 방법까지 상세하게 살펴보겠습니다.

 

 

블랙아이스, 교통사고, 자동차사고

 

블랙 아이스는 낮 동안 내린 눈이나 비가 아스팔트에 스며들었다가 밤사이 얼어붙어 생긴 얇은 얼음 막이 도로 위를 덮으며 생기는 현상이다. 아스팔트 노면 색깔이 그대로 투영되어 마치 검은 얼음처럼 보인다 해서 블랙 아이스로 불리는데, 그렇다면 블랙 아이스는 도대체 왜 위험한걸까?

 

 

블랙 아이스 왜 위험할까?

블랙아이스, 교통사고, 자동차사고, 겨울철, 안전운전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블랙 아이스 현상이 발생할 경우 일반도로보다 14배, 눈길보다도 6배가량 도로 표면이 더 미끄럽다. 또한 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겨울철 눈길 사고 사망자는 186명, 블랙 아이스 사고 사망자는 706명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통계만 보아도 블랙 아이스가 얼마나 위험한지, 운전 시 얼마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지 알 수 있다. 블랙 아이스 사망률이 높은 이유는 운전대 제어가 어렵고, 연쇄 충돌 가능성이 커서 큰 대형사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블랙아이스, 겨울철, 교통사고, 자동차사고

 

블랙 아이스가 도로 위 암살자 혹은 시한폭탄으로 불리는 이유는 운전자가 육안으로 바로 확인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블랙 아이스를 맞닥뜨린 대부분의 운전자는 순간적으로 브레이크를 세게 밟는데, 브레이크를 밟아도 헛바퀴가 도는 경우가 많아 자칫 잘못하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블랙 아이스가 자주 나타나는 지역?

겨울철, 블랙아이스, 안개, 터널, 안전운전

 

블랙 아이스가 자주 나타나는 지역은 온도가 낮고 습기가 많은 도로이다.

 

✔ 눈이 오고 난 후(염화칼슘과 합쳐진 경우)
터널 진입, 출구 구간
✔ 그늘진 산모퉁이 및 고가다리
✔ 다리가 접해지는 교각 지점

✔ 습기가 많은 안개 지역

 

 

블랙 아이스를 만났을 때, 운전 요령은?

블랙아이스, 브레이크, 스핀현상

 

만일 주행 중 미끄러움이 감지된다면, 차량을 반대 방향으로 돌리는 것은 절대 금물이다. 차가 중심을 잃고 빙빙 도는 '스핀 현상'이 생기기 때문이다. 이때 브레이크를 급하게 밟으면 더 심하게 미끄러져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니 유의하자. 즉, 차량이 미끄러지는 방향대로 운전대를 돌려 회전멈추고, 감속 주행하여 블랙 아이스 구간을 안전하게 통과하자.

 

 

블랙 아이스로 인한 사고 예방법은?

블랙아이스, 사고예방, 안전운전

 

1) 감속 주행하기: 규정 속도보다 20~50% 감속 주행

2) 급조작하지 않기: 급출발, 급가속, 급제동, 급회전 등 갑작스러운 조작은 미끄러짐이나 스핀 현상을 유발하니 주의

3) 타이어 공기압 & 마모상태 점검: 겨울철 온도가 낮아지면 타이어 공기압도 나아지므로, TMPS 경고등을 주기적으로 체크

4) 윈터 타이어 사용: 윈터 타이어는 사계절용 타이어보다 제동력이 2배 높으므로 가능하다면 미리 교체

 

 

 

스프레이체인, 겨울철, 차량용품

 

갑자기 내린 눈으로 도로가 미끄러운데 윈터 타이어나 스노우 체인이 준비되지 않은 상황이라면, 스프레이체인으로 응급처치를 하자. 한번 사용으로 40km까지 효과가 지속되는 레인OK 프리미엄 스프레이체인은 타이어의 접지력을 높여주는 제품이다. 용기를 충분히 흔든 뒤 타이어에 지그재그로 골고루 뿌려주면 간단하게 시공할 수 있다.

 

 

 

 

겨울철은 날씨 화가 심하기 때문에 주행 전 날씨예보를 주기적으로 확인하며 안전운전에 유의해야 한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앞 차와의 안전거리 확보와 서행 임을 잊지 말자! 오늘의 불곰의 자동차일기 끝!

 

 


 

TAG

관련글

댓글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