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화플러그 점화코일 시동불량 차떨림


안녕하세요, 불스원입니다.

자동차를 움직이는 동력의 핵심인 엔진은 끊임없이 움직이며 크고 작은 폭발을 반복합니다. 이때 엔진 연소실에서 연료의 폭발을 촉발하는 점화 장치가 바로 점화 플러그(Spark plug)인데요. 주로 가솔린 엔진에 장착되어 압축된 혼합 가스에 스파크를 발생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 엔진이 작동될 수 있도록 불을 붙이는 것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점화 플러그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다면 엔진이 작동에 문제가 생기며, 결국 차에 시동이 걸리지 않는 것이죠.

 


점화 플러그의 종류와 수명에 대하여

점화플러그 점화코일 시동불량 차떨림


그렇다면 차량에 장착되는 점화 플러그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점화 플러그는 니켈 점화 플러그, 백금 점화 플러그, 이리듐 점화 플러그가 있으며 순서대로 내구성이 강한 소재라고 보면 됩니다. 최근 출시되는 차량은 백금 점화 플러그를 장착한 경우가 많으며, 고성능 스포츠카나 레이싱카에는 성능이 뛰어난 이리듐 점화 플러그를 사용합니다.

 


점화플러그 점화코일 시동불량 차떨림


점화 플러그는 소재에 따라 가격과 수명도 다른데요. 니켈 점화 플러그의 교환 주기는 약 30,000~40,000km, 백금의 경우 약 80,000~100,000km, 이리듐은 약 100,000~160,000km입니다. 물론 각 차량의 주행 환경이나 습관에 따라 교환 주기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이처럼 점화 플러그는 비교적 교환 주기가 길기 때문에 자주 점검해야 하는 소모품은 아닙니다. 다만 점화 플러그의 전극이 소모될수록 엔진 출력 저하, 자동차 떨림, 시동 불량 등의 문제가 일어날 수 있으므로 교환이 필요하다면 꼭 정비소에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점화 플러그가 불량이면 어떤 문제가 생길까?

점화플러그 점화코일 시동불량 차떨림


후화나 불량, 카본 그을음 오염으로 인해 점화 플러그나 점화 코일*에 문제가 있으면 어떤 증상이 생길까요? 먼저 점화 플러그 점화 불꽃이 약해지거나 실화(불꽃이 터지지 않는 현상) 되면서 엔진 출력 저하와 떨림 현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또한 연비 저하, 시동 불량 등의 문제도 생기는데요. 마치 가스레인지에서 딱딱 소리만 나고 불이 붙지 않는 와중에 가스만 새어 나오는 것과 비슷한 현상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점화 코일 : 점화 플러그에 전력을 공급하여 불꽃을 발생시키는 유도 코일

 


점화플러그 점화코일 시동불량 차떨림


점화 플러그는 보통 엔진 실린더 1개당 1개씩 장착합니다. 또한 교체 시에는 각 차종의 사양에 맞는 점화 플러그를 사용해야 하는데요. 차종별로 열가(Heat range) 수치에 맞는 지정된 점화 플러그로 교체해야 하며, 열가가 맞지 않는 제품을 사용할 시 엔진 성능 저하나 손상까지 야기될 수 있습니다.  

 


손가락 하나 크기 정도의 점화 플러그는 사이즈는 작아도 큰 자동차를 움직이는 시발점이 되는 부품입니다. 가솔린, LPG, 천연가스*를 연료로 사용하는 자동차를 보유한 운전자라면 점화 플러그가 무엇인지 알아 두고, 주기적인 점검을 하시기 바랍니다.

*디젤 차량은 점화 방식이 다르므로 해당 없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