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MY CAR/외장관리

자동차 흠집 안나게 세차타월 제대로 쓰고 관리하는 법

2021. 3. 2. 07:00

 

안녕하세요, 불스원입니다.

요즘은 겨우내 묵은 때를 벗기기 위해 모인 운전자들로 셀프 세차장이 북적이는 시즌입니다. 그런데 셀프 세차에 익숙하지 않은 초보라면 왁스나 코팅은커녕, 어떤 타월을 어디에 써야 할지부터 헷갈릴 수 있는데요. 방법을 몰라서 다용도 타월 하나로 버텨왔다면 주목해주세요! 세차타월을 제대로 쓰고 관리하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세차타월 종류, 이것만 알아두자!

 

세차타월은 역할에 따라 크게 두 종류로 나눌 수 있습니다. 표면 물기를 제거하는 드라잉 타월과 왁스나 코팅용도 등으로 사용하는 관리용 타월인데요. 세차 시 각 용도에 맞는 타월을 올바른 방법으로 사용하는 것이 정말 중요합니다.

 

 

 

  드라잉 타월

물기를 제거하는 타월로, 사이즈가 크고 비교적 가볍습니다. 물기를 잘 흡수하는 만큼, 탈수도 잘되는 특징이 있는데요. 아예 마른 상태에서 사용하는 것보다, 살짝 물기를 머금은 상태에서 사용하면 오히려 효율이 좋습니다.

드라잉 타월을 사용할 때는, 타월의 아래 모서리 끝을 양손으로 각각 잡고 물기가 있는 도장면 위에 올려놓은 후 끌어당기는 방법을 추천합니다.

 

 

좌측부터 드라잉타월, 다용도타월, 광택타월, 유리타월

 

  광택타월

초극세사 원단으로 된 타월로, 왁스 도포 등 정밀한 작업을 할 때 용이한데요. 부드럽고 얇은 원단 덕분에 효율적인 광택 작업이 가능합니다.

 

  다용도 타월(극세사 타월)

물기제거부터 버핑 작업까지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극세사 타월입니다. 광택타월로 작업 후 담은 잔여 얼룩을 마무리하는 데 사용해도 좋은데요. 오염 제거, 흠집 제거, 광택 등 다양한 작업에 두루두루 활용할 수 있습니다.

 

  유리타월

자동차 유리를 닦는 전용 타월입니다. 유리의 물기와 오염을 제거하는데 용이한 초극세사 타월인데요. 유리면 물기 흡수율이 좋고, 닦은 자국이나 잔사가 남지 않는 전용 타월을 사용하면 좋습니다. 특히 도장면 등에 사용한 타월과 분리해서 사용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왁스 등 케미컬 성분이 묻은 타월을 그대로 유리면에 사용하면 유막 등이 발생하여 오히려 더러워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불스원 TIP

세린이(셀프 세차 입문자)라면, 다용도 타월과 드라잉 타월을 먼저 준비하세요! 가장 기본적으로 갖춰야 할 타월이기 때문입니다. 셀프 세차에 익숙해졌다면, 전용 광택타월과 유리타월까지 별도로 구매한 후 사용해보길 추천합니다.

 

 

세차타월 잘못 사용하면 자동차 흠집 생긴다!

 

세차타월은 어떤 것을 어디에 사용하는지도 중요하지만, 어떻게 잘 사용하는지도 굉장히 중요한데요. 자동차 관리를 위해 셀프세차를 하는데, 잘못된 타월 사용으로 오히려 흠집을 내어 광택감이 사라지는 일도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세차타월을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좌: 잘못된 사용법, 우: 올바른 사용법

 

<흠집을 예방하는 세차타월의 올바른 사용법>

1. 먼저 타월을 반듯하게 접어주세요. 막무가내로 들고 닦으면 안 됩니다.

2. 손가락에만 힘을 주지 하지 말고, 손바닥 전체로 타월을 잡아주세요.

3. 너무 힘을 세게 주지 말고, 손바닥 전체로 닦는다는 느낌으로 좌우로 닦아주세요.

4. 타월의 깨끗한 면을 사용하도록 돌아가면서 시공하세요. 반드시 반듯하게 잘 펴서 접는 것을 잊지 마세요!

 

 

세차타월 세탁 및 관리 노하우

 

다 사용한 세차타월, 나중에도 쓰려면 제대로 세탁하고 관리해야 하는데요. 여기서 유념해야 할 것은 타월을 분리해서 세탁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유분기가 있는 버핑용 타월과 드라잉 타월을 함께 세탁하지 말고, 섬유유연제 성분이 들어간 세제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세탁기에서 한 번에 돌리는 것보다는, 손세탁 하는 것이 타월 모(毛)가 덜 손상됩니다. 마지막으로 건조할 때는 뭉쳐있던 타월 올이 바르게 되도록 4-5번 털어 준 후, 서늘하고 건조한 곳에서 건조하세요.

 

 

 

 

 

 

TAG

관련글

댓글 0개